역사를 주관하시는 하나님과 이 세상 역사의 궁극에 관해 자세히 설명한 책입니다.
  성경은 인류에게 가장 확실한 희망을 제시합니다. 그 성경의 주요 내용을 알기 쉽게 정리한 책입니다.
현재위치 : 홈 > 통신개설과목 > 일반인용 > 요한게시록 연구
 
 
 1 
           
           
제10과 작은 책의 비밀
  1866년 8월 미국 상선 제너럴 셔만호가 대동강 유역에 나타나서 통상을 요구하였으나 응하지 않자 대포를 쏘며 행패를 부린 일이 일어났다. 그러자 평안 감사 박규수는 유황과 건초더미를 가득 실은 작은 배들에 불을 붙여 셔만호에 충돌시켜 불태웠고 선원 24명은 전원 살해된 사건이 일어났다. 이 비극적인 배에 조선에 전도할 목적으로 승선했던 영국의 토마스(Robert G. Thomas) 목사가 타고 있었다. 그는 조선 포졸들에게 둘러싸여 참수 되었는데 죽기 전에 가지고 온 중국어 성경들을 포졸들에게 하나씩 나누어 주었다. 후에 그 성경 중의 하나가 우리말로 번역되어 읽혀지게 된다. 우리말 성경은 이렇게 순교자의 피로 이 땅에 전파되기 시작했던 것이다.
  성경은 베스트셀러 중의 베스트셀러다. 신구약 성경은 매년 수백 개의 언어로 출판되며 쪽복음 성경은 1,000개 이상의 언어로 번역되어 보급되고 있다. 우리나라만 해도 성경의 발행과 보급은 놀라울 정도다. 대한성서공회의 발표에 의하면 우리 나라에서는 지난 2005년 일 년 동안에만 1,678,259부의 성경을 77개 언어로 제작하여 85개국에 보냈다고 한다.
  글리(R.Glee) 박사는 성경을 다음과 같이 예찬하였다“성경은 다른 어떤 책보다 뛰어나다. 마치 강물이 한 방울의 물보다 뛰어남같이, 태산이 한 줌의 모래보다 뛰어남같이, 성경은 순례자들의 얼굴을 시원케하는 샘물이 되고, 온세상의 성도들이 마음의 안식을 취하는 베개가 되고, 노예의 쇠사슬을 끊어주며, 고통을 제하여 주며, 죽음의 독침을 제하여 주며, 무덤의 슬픔을 제하여 주며, 영원하고 확실한 소망을 안겨주는 책이다.”
1. 누가 하늘에서 내려왔으며 그 모습은 어떠하였는가?
“내가 또 보니 힘센 다른 천사가 구름을 입고 하늘에서 내려오는데 그 머리 위에 무지개가 있고 그 얼굴은 해 같고 그 발은 불기둥 같으며 그 손에 펴 놓인 작은 책을 들고 그 오른발은 바다를 밟고 왼발은 땅을 밟고 사자의 부르짖는 것 같이 큰 소리로 외치니 외칠 때에 일곱 우뢰가 그 소리를 발하더라 일곱 우뢰가 발할 때에 내가 기록하려고 하다가 곧 들으니 하늘에서 소리나서 말하기를 일곱 우뢰가 발한 것을 인봉하고 기록하지 말라 하더라 내가 본 바 바다와 땅을 밟고 섰는 천사가 하늘을 향하여 오른손을 들고 세세토록 살아계신 자 곧 하늘과 그 가운데 있는 물건이며 땅과 그 가운데 있는 물건이며 바다와 그 가운데 있는 물건을 창조하신 이를 가리켜 맹세하여 가로되 지체하지 아니하리니 일곱째 천사가 소리내는 날 그 나팔을 불게 될 때에 하나님의 비밀이 그 종 선지자들에게 전하신 복음과 같이 이루리라”(계 10:1~7).
2. 하늘에서 어떤 음성이 들렸는가?
“하늘에서 나서 내게 들리던 음성이 또 내게 말하여 가로되 네가 가서 바다와 땅을 밟고 섰는 천사의 손에 펴 놓인 책을 가지라 하기로 내가 천사에게 나아가 작은 책을 달라 한즉 천사가 가로되 갖다 먹어버리라 네 배에는 쓰나 네 입에는 꿀같이 달리라 하거늘 내가 천사의 손에서 작은 책을 갖다 먹어버리니 내 입에는 꿀같이 다나 먹은 후에 내 배에서는 쓰게 되더라 저가 내게 말하기를 네가 많은 백성과 나라와 방언과 임금에게 다시 예언하여야 하리라 하더라”(계 10:8~11).
명상할 문제
  우리가 10장을 공부하면서 느끼는 것 중의 하나는 하늘과 이 세상은 늘 연결되어 있다는 것이다. 힘센 천사는 하늘에서 땅으로 내려오며, 온 세상에 기별을 큰 소리로 외친다. 요한은 계시 중에서 천사로부터 책을 받아먹기도 하였다.
  이 세상이 우연히 돌아가는 것 같고 악의 세력이 오히려 득세하는 것 같지만 우리가 하늘의 휘장을 열고 볼 수 있다면, 하늘이 깊은 관심을 가지 고 이 세상에 복음을 전하기 위하여 할 수 있는 모든 일을 다 하는 것을 알 수 있을 것이다. 이 땅의 역사가 불의에 의하여 흘러가지 않고 하나님의 거대한 구원의 섭리에 의하여 움직여 가며, 그것을 주관하는 역사의 주인이 우리 아버지 하나님이라는 사실이 우리를 기쁘게 하고 감사하게 한다.
 
수고 하셨습니다.
그럼 이제 공부하신 내용에 대한 문제를 풀어 보시겠습니까?
   
 
 1